작은뉴스

전체기사 보기

순천시의회, 제247회 제2차 정…

순천시의회, 제247회 제2차 정례회 개회

순천시의회(의장 허유인)는 24일 본회의를 열어 제247회 제2차 정례회를 개회하고, 오는 12월 21일까지 28일간의 의사일정에 돌입했다. 지난 6월 이후 올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정례회에서는 2020년 행정사무감사를 비롯해, 2020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 2021년 예산안, 일반안건 등을 심사·의결할 예정이다. 특히, 11월 30일부터 12월 8일까지 9일간 각 상임위원회별로 실시되는 행정사무감사에서는 순천시 행정사무 전반에 대한 점검을 통해, 잘못된 부분에 대해서는 시정·개선을 요구하고 수범사례는 발굴하여 권장할 계획이다. 또한, 2020년 당초 예산보다 322억 원이 증가한 1조 2,878억 원 규모의 2021년 예산안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정례회 마지막날인 12월 21일 열리는 제3차 본회의를 통해 최종 의결하게 된다. 허유인 의장은 개회사에서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지역의 문제와 현안 과제에 대해 시의 주인인 시민의 입장에서 건설적이고 미래지향적인 대안을 제시하는 정책 감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주문하는 한편, “행정사무감사가 집행부의 코로나19 방역업무에 차질을 빚지 않도록 집행부의 요청이 있다면 거기에 맞춰 슬기롭게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2021년 예산안 심사와 관련해서는 “어려운 여건을 감안해 선심성 예산이나 불요불급한 예산 편성 사례 등을 가려내어 조정하는 등 심사에 심혈을 기울여줄 것”을 당부했고, “선제적인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들의 경제적 보상을 위해, 보수적인 예산편성과 심의를 거쳐 필요 예산을 확보해 보상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함께 해달라”고 집행부에 주문했다.

여수시, 소상공인‧지역경제 살리는…

여수시, ㈜만나플래닛, 여수시소상공인연합회…20일 공공배달앱 업무협약 체결 저렴한 중개수수료, 여수사랑상품권 최고 10% 할인으로 배달앱 활성화 도모

여수시, 소상공인‧지역경제 살리는 ‘공공배달앱’…내년 3월 ‘출시’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지난 20일 시장실에서 ㈜만나플래닛, 여수시소상공인연합회와 공공배달앱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민간 배달앱의 독과점 및 수수료 인상을 억제하고, 지역 소상공인들의 주문배달수수료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권오봉 여수시장, 조양현 ㈜만나플래닛 대표이사, 박기창 여수시소상공인연합회장이 참석해 공공배달앱 개발과 운영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먼저 여수시는 공공배달앱 이용 활성화를 위해 여수사랑상품권(6~10%할인)으로 결제가 가능하도록 하고, 다양한 홍보창구를 통해 시민 참여와 이용 활성화에 앞장선다. ㈜만나플래닛은 공공배달앱의 개발과 운영, 가맹점 모집을 맡고 소상공인들에게 주문금액 2% 이하의 저렴한 중개수수료로 배달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울러 수수료의 0.1%를 모객을 위한 프로모션에 사용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시민들의 공공배달앱 이용률을 높여나가기로 했다. 여수시소상공인연합회는 관내 소상공인들이 민간배달앱에 비해 주문수수료가 매우 저렴한 공공배달앱에 가맹하여 이용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협력에 나선다. 여수형 공공배달앱은 오는 12월부터 프로그램 개발에 착수해서 가맹점 모집과 시민 홍보 등의 준비기간을 거친 후 내년 3월부터 운영에 들어가기로 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공공배달앱 운영 활성화를 위해서는 많은 가맹점 확보와 시민들의 이용이 필수 요건이다”며, “소상공인에게는 주문수수료 부담이 적고, 사용자에게는 여수상품권 할인 가격으로 주문할 수 있어 좋은 공공배달앱 활성화에 전시민이 함께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