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소방서, 정월대보름 특별경계근무 실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은뉴스

광양소방서, 정월대보름 특별경계근무 실시

광양소방서(서장 최현경)는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정월 대보름 기간 중 달집태우기, 쥐불놀이, 풀등 날리기로 인한 화재 등 각종 사고의 예방과 신속한 초기대응을 위한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달집태우기 사진.jpg


광양소방서에 따르면 소방기본법 제12조에 따라 화재의 예방 상 위험하다고 인정되는 불장난, 모닥불, 흡연, 화기(火氣)취급, 풍등 등 소형 열기구 날리기, 그 밖에 화재 예방상 위험하다고 인정되는 행위의 금지 또는 제한할 수 있으며, 이를 위반할 시 200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고 밝혔다.  

 

광양소방서장(최현경)은 “ 행사장 현장 안전점검 및 달맞이 행사장 주변 소방력 미배치 구역에 대해서 순찰 강화 등을 통하여 시민의 안전을 책임지겠으며, 아울러 시민들도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달라.” 며 당부하였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