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작페이지   즐겨찾기   로그인 · 회원가입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작은뉴스 
작은뉴스 전문가마당 고향지킴이 금의환향 우리동네는 지금... 우리학교는 지금... 작은소리 동네방네 특집
순천만국가정원 진흥계획 수립
순천시는 5일 '순천만국가정원 진흥 기본계획 수립 용역 실시'를 골자로 언론인 브리핑을 가졌다. 순천만정원은 지난해 9월 5일 대한민국 제1호 국가정원으로 지정됐다. 그동안 우리나라에는 정원문화가 없었는데 순천만정원... [2016-09-05 13:22]
순천 원도심으로 떠나는 여행 ‘골목투어
순천시는 제1회 푸드&아트 페스티벌이 열리는 9월 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순천의 오랜 역사와 문화, 사람들의 일상이 숨어 있는 원도심의 숨겨진 매력을 찾아 떠나는 골목투어를 운영한다. 골목투어는 축제기간 매일 오후... [2016-08-31 11:11]
전남도, 2017년 정부예산안에 5조 4천억 원 반영
전라남도는 30일 국무회의를 거쳐 발표된 2017년 정부예산안에 남해안철도 등 주요 SOC사업과 미래 성장산업을 비롯한 지역 현안사업 5조 4천억 원이 반영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이는 2016년 정부예산 반영... [2016-08-31 11:04]
2016 순천 푸드&아트 페스티벌 개최
순천시가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중앙로 일원에서‘2016 순천 푸드&아트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지난해 순천을 방문한 관광객 800만명의 바잉파워를 원도심으로 유입해 침체되어가는 원도심 지역을 활성화 시키... [2016-08-17 13:47]
순천시, 안전으로 시민 행복지수 높인다
안전은 시민 행복지수를 높이는 기준이다. 시는 CCTV 통합관제 대수를 확대 설치해 시민의 안전을 지키고 도심 내 고압선 송전선로 지중화 사업을 단계별로 마무리하고 국제안전 도시 공인 인증을 추진해 안전 도시의 브랜... [2016-08-03 10:29]
산업도시 광양, 도내 최저 의료비 부담 ‘건강도시’로 우뚝 서!
건강도시연맹과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에 가입한 산업도시 광양시가 시민과 함께 ‘건강도시 광양’을 만드는데 주력해 명실상부한 ‘건강도시’로 우뚝서고 있다고 밝혔다. ‘건강도시’란 도시의 물리적?사회적 환경 여건을 창의적... [2016-06-23 12:30]
광양 백운산에서 생애 주기별 ‘복합 산림복지서비스’ 즐겨요
광양시는 백운산의 수려한 산림자원과 자연휴양림 등을 연계하여 힐링, 휴양?치유?체험?레저를 한 번에 누릴 수 있는 ‘복합형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에 주력하기로 했다. 이미 운영 중인 백운산 자연휴양림에는 숙박시설 26... [2016-06-16 18:16]
여수시, 민선6기 출범 2년 투자흐름 제조업→관광으로 변화 ‘중’
여수시는 민선6기 출범 후 지난 2년 동안 62건의 5조 4306억 원대 투자를 유치했다. 이중 제조업이 39건 관광숙박업이 20건으로 여수지역의 투자 흐름은 제조업 중심에서 관광?숙박업으로 넘어가고 있는 추세다. ... [2016-06-08 23:35]
터키 EXPO 2016 안탈리아, 대한민국의 날‘Wonderful!’
순천시는 터키 EXPO 2016 안탈리아 첫 국가의 날 행사로 지난 28일 대한민국의 날 행사가 열려 성황리에 개최됐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에르도안 쿅 엑스포 안탈리아 조직위원장, 김용하 산림청 차장,조동우 주... [2016-04-29 18:17]
여수밤바다, 味 美 樂 3색 매력으로 관광객 유혹
味-낭만포차 영업시작…지역특산품에서 스페인 음식까지 美-‘여수밤바다’ 야경 확충, 2층 도심순환버스 야경투어 樂-낭만버스커 거리공연, 10월까지 오디션방식…TV방영 1300만 관광시대 여수관광의 대표상품인 ‘여수밤바... [2016-04-08 13:27]
순천시, 500만 관광객 지역경제 활성화 역할 ‘톡톡’
순천만국가정원 등을 찾아온 500만 관광객이 순천의 지역경제 활성화에 역할을 톡톡히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순천시는 지난해 순천만국가정원 등을 방문한 500만 관광객을 순천 경제의 실질적인 바잉파워로 이어가기 위해 ... [2016-04-04 18:03]
여수 원도심, 낭만과 청춘 여행지로 급부상
여수의 으뜸 관광지 오동도는 3월이면 절정에 이른 동백꽃이 후드득 지며 꽃으로 바다를 이룬다. 동백과 매화가 자리바꿈하고 머지않아 벚꽃과 영취산의 진달래도 흐드러지게 필 것이다. 꽃의 향연이 이어지는 계절에 소중한 ... [2016-03-15 12:36]
  1  2  3  4  5  6  7  8  9  10   
작은뉴스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취재요청 ·  저작권안내 ·  지적재산권보호 ·  개인정보호정책  ·  E-mail 수집거부

Copyright smnews.k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3323@naver.com
전라남도 광양시 서천 2길 13 플라워빌딩 3층 Tel 070-8690-3323 / 010-9144-6465    작은뉴스ㅣ정간법 등록 전남아 00133호ㅣ발행·편집인 : 이기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