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작페이지   즐겨찾기   로그인 · 회원가입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작은뉴스 
작은뉴스 전문가마당 고향지킴이 금의환향 우리동네는 지금... 우리학교는 지금... 작은소리 동네방네 특집
오늘 : 2,906 ·  어제 : 7,220 ·  전체 : 6,246,920
광양시, 바이오매스 발전소 건설 반대 입장 표명

광양시는 황금일반산업단지 내 바이오매스발전소 건설에 대해 시민이 원하지 않은 발전소 건설은 반대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광양바이오매스 발전소는 광양그린에너지(주)가 광양만권 경제자유구역청으로부터 개발행위허가를 받아 6,800억 원을 투자해 14만 3,653㎡부지에 순수 목질계(우드펠릿)를 원료로 사용하는 220MW급 발전소이다.

황금일반산업단지 내에 건설예정인 광양바이오매스 발전소는 인근에 5만1천여 명이 거주하는 광양읍과 골약동 사이에 위치하고 있으며, 환경영양평가를 거쳐 내년 1월 발전소 착공을 예정하고 있다.

사업 추진에 앞서 광양그린에너지(주)는 지난 3월 환경영향평가 초안 작성을 위한 주민설명회를 골약동주민센터에서 개최했으나 시민들의 반대의견이 높았다.

또, 지난 4월 여수 율촌면사무소와 광양읍사무소에서 개최된 추가 주민설명회에서도 반대에 부딪혔다.

특히, 5월 말 중마동 주민자치센터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공청회는 광양환경NGO단체들의 강력한 반대 집회로 무산되기도 했다.

또 광양만환경포럼을 비롯한 8개 환경 단체는 지난 4월 기자회견을 갖고 “기업 이익 도모를 위해 명분 없는 친환경에너지라는 허울로 위장한 반환경 목질계 바이오매스 발전소 건설계획을 철회하라”며 강하게 반대에 나서기도 했다.

광양시 관계자는 “최근 미세먼지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만큼 지역주민의 건강을 최우선하는 행정을 펼치겠다”며, 시민이 원하지 않는 발전소 건설은 반대한다는 입장을 명확하게 표명했다.

이어, “앞으로 지역주민의 의견을 발전사업자와 관계기관에 전달하고, 지역 주민과 환경단체와도 긴밀히 협조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 서문기 기자 >

기사등록 : 2017-06-14 오후 1:35:53 기사수정 : 2017-06-14 오후 1:36:13
기사제보 편집국: 010-4611-3323
독자와 소통을 원칙으로, 작은소리를 크게 들어 주고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기사의견쓰기 전체기사의견(0)
이름:   비번:  
스팸방지 숫자 그림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 의견쓰기는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작은뉴스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취재요청 ·  저작권안내 ·  지적재산권보호 ·  개인정보호정책  ·  E-mail 수집거부

Copyright smnews.k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3323@naver.com
전라남도 광양시 서천 2길 13 플라워빌딩 3층 Tel 070-8690-3323 / 010-4611-3323    작은뉴스ㅣ정간법 등록 전남아 00133호ㅣ발행·편집인 : 이기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