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작페이지   즐겨찾기   로그인 · 회원가입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작은뉴스 
작은뉴스 전문가마당 고향지킴이 금의환향 우리동네는 지금... 우리학교는 지금... 작은소리 동네방네 특집
오늘 : 2,452 ·  어제 : 6,884 ·  전체 : 6,871,556
광양시, 사회재난 피해자 지원을 위한 조례 제정

광양시는 화재와 붕괴, 폭발사고 등 사회재난 피해자의 생활안정 및 수습 지원을 위해 「사회재난 구호 및 복구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례안은 사회재난 발생시 피해액이 정부가 정한 ‘특별재난지역 선포기준’에 미치지 못하는 경우 지원을 위해 제정됐다.

조례에는 사회 재난으로 피해자 발생시 적용 범위와 지원결정, 생활안정지원, 지급방법, 재원확보 방안 등의 주요 내용이 담겨있다.

지원기준은 행정안전부 장관이 고시한 ‘생활안정 및 피해수습 지원 부담액의 산정 기준과 피해상황, 재정여건’ 등을 고려해 확정된다.

시는 지난달 입법예고와 조례규칙 심의회를 거쳐 제266회 시의회 임시회에 조례안이 통과되어, 조례가 공포되면 내년 1월 18일부터 시행하게 된다.

시는 조례에 따라 재난의 발생원인 또는 책임 소재의 규명이 지연되거나 재난피해자의 생계 안정을 위한 지원 등의 긴급한 조치가 필요한 경우 광양시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심의를 거쳐 시설복구와 재난 피해자의 생계를 지원할 수 있게 된다.

신고 절차는 재난 피해자가 사망, 실종 등으로 직접 신고하지 못하면 가족이나 해당 거주지 이?통장 등이 피해 사실을 확인해 신고할 수 있으며, 생활안정지원 등으로 지원된 자금은 재난 피해자 명의의 예금 계좌로 입금된다.

다만, 피해자가 지원 기준을 위반하거나, 중복으로 지원받은 것이 확인되면 전부 또는 일부가 환수된다.

조춘규 안전총괄과장은 “이번 조례 제정으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되지 않은 사회 재난 발생시 재난을 당한 시민들의 생계안정을 위해 지원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돼 보다 신속하고 폭넓은 지원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이기현 기자 >

기사등록 : 2017-11-10 오전 11:37:00 기사수정 : 2017-11-10 오전 11:37:00
기사제보 편집국: 010-4611-3323
독자와 소통을 원칙으로, 작은소리를 크게 들어 주고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기사의견쓰기 전체기사의견(0)
이름:   비번:  
스팸방지 숫자 그림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 의견쓰기는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작은뉴스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취재요청 ·  저작권안내 ·  지적재산권보호 ·  개인정보호정책  ·  E-mail 수집거부

Copyright smnews.k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3323@naver.com
전라남도 광양시 서천 2길 13 플라워빌딩 3층 Tel 070-8690-3323 / 010-4611-3323    작은뉴스ㅣ정간법 등록 전남아 00133호ㅣ발행·편집인 : 이기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