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뉴스

전체기사 보기

광양시, 코로나19 유흥시설 합동…

광양시, 코로나19 유흥시설 합동지도 점검

광양시는 비수도권에서 유흥시설을 통한 코로나19 감염 확진자가 계속 발생해, 비수도권 표준 방역지침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에 따른 유흥시설 259개소(유흥업소 224, 단란주점 35)에 대해 4월 5~11일 7일간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집중 점검했다. 시는 인근 시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유흥종사자·이용자 유입으로 인한 연쇄감염을 차단하고자 광양경찰서와 합동으로 점검반을 편성했다. 주요 특별방역 점검 내용은 ▲전자출입자 작성의무(유흥종사사 포함), 수기명부 작성 불가 ▲시설면적 8㎡당 1명 인원 제한 ▲홀에서 노래를 부르는 경우, 가창 시 마스크 착용 등 의무사항 준수 ▲영업 전/후 등 최소 3회 이상 시설 및 환기(대장 작성) ▲증상 확인 협조 및 유증상자 등 출입 금지 등이다. 전자출입명부(QR코드 입력방식)의 사용이 어렵다는 이유로 전자출입명부 사용을 거부하는 업소에는 간편전화 체크인 080 안심콜 출입관리서비스를 안내했다. 080 안심콜 서비스는 개인정보 유출 위험이 없어 시설 방역관리자와 이용자가 모두 만족할 것으로 기대한다. 시는 방역수칙 위반으로 적발 시 시설운영자는 300만 원 이하의 벌금 또는 과태료, 이용자는 1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확진자 발생 시 구상권도 청구할 예정이다. 변낙현 식품위생과장은 “코로나19 감염위험도가 높은 중점관리시설에 집중 점검과 수시 점검을 통해 지역사회 감염 고리를 끊을 예정이다”며, “시설 관리자와 이용자도 경각심을 갖고 방역수칙 준수에 협조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양시, 비대면 노인일자리사업 추…

광양시, 비대면 노인일자리사업 추진

광양시가 올해 104억 원의 예산으로 진행하는 노인일자리와 사회활동 지원사업(40개 사업 2,822명) 중 노노케어, 경로당 비품 조사 등 20개 사업 1,860여 명을 비대면·1인 활동으로 전환해 운영한다. 노노케어 사업은 참여 어르신이 취약노인 가정(독거노인, 경증치매 노인 등)을 방문해 일상생활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도록 안부 확인, 말벗 등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비대면 활동으로 전환하며, 어르신이 재택근무하면서 유선전화로 취약노인 가정에 정서안정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어르신들의 소득 공백을 최소화하고 있다. 시는 다양한 어르신 맞춤형 일자리사업 운용을 위해 올해 전라남도 시장형 사업단 초기투자비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된 ‘엄마손밥상 2호점’을 운영할 계획이다. 엄마손밥상 2호점은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 참여 가능하며, 반찬(즉석, 절임, 국 등)과 간식(컵과일, 샌드위치, 과일청)을 판매해 수익 창출을 목표로 하는 신규 시장형 노인일자리사업이다. 지원 예산은 총 3,000만 원으로, 소규모 매장을 운영하는 시장형 사업단의 운영 활성화를 위해 시설보강, 장비구입, 임차보증금 등을 지원함으로써 근로 능력이 있는 어르신에게 적합한 일자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하태우 노인장애인과장은 “코로나19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비대면과 1인 노인일자리 활동에 안전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어르신 일자리사업을 창출해 어르신들의 안정된 노후생활과 소득 보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순천시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

순천시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발생...4월 이후 50명

순천에서 4월 4일 이후 급격히 증가하던 코로나19 감염이 차츰 진정되어 가고 있다. 순천에서는 지난 4월 12일 오후에 1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이로써 순천 누적 확진자는 303명이며, 4월 4일부터 총 5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순천 303번 확진자는 지난 4월 8일 발생한 택시기사 확진자의 N차 감염자로, 자가격리 중 콧물 등 증상이 나타나 진단검사 후 양성판정을 받았다. 순천시 방역당국은 지난 4월 10일 택시회사 관련자 대상 코로나19 전수진단검사를 실시하였으며, 4월 12일 순천시 모든 택시차량 및 택시회사를 대상으로 의료용 살균소독제(택시 내부 비치용) 및 바이러스 차단 방역소독약을 제공했다. 순천시 보건소 관계자는 “코로나19 재확산 9일 만에 확진자 발생이 감소세에 접어들었으나, 조용한 감염은 지속될 수 있다.” 며, “일상생활 중 마스크를 착용한 평범한 외출일지라도 N차 감염을 항상 염두에 두고 생활하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올바른 마스크 착용과 손씻기, 잦은 실내환기, 손이 자주 닿는 물건·집기 등의 표면소독과 같은 기본 위생수칙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며 “거리두기 2단계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시고, 타지역 방문 및 외지인 접촉을 최대한 자제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